XMAGIC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공연 기부내용이 기사로 나왔습니다.

       거리공연수익 기부했어요.

     다이나믹 페스티벌의 부대행사중 하나인 펀펀쇼의 총 기획 및 연출을 맡았던 엑스매직 엔터테인먼트에서
     준비한 '거리의 마술사'는 원주시에서 활동하고 있는 마술동아리 회원들이 자원봉사로 참여한 거리 예술로써,
     기획할 때부터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거리마술을 선보이며 불우이웃을 돕기 위해 모금을 하기로 방향을 잡고 시작됐다.
    
     원주시가 준비한 이번 축제에서 수익의 일부가 기부된다는 것에 촛점을 두고 '거리의 마술사'를 기획한
     김성준 엑스매직 대표는 "앞으로 마술이라는 문화예술의 꿈나무들이 이러한 경험들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도록
     최대한 멋진 무대가 되기를 바란다"며 "우리 친구들이 부족할 수 있는 책임감에 대한 부분을 보완하고 조금 더 보람을 느낄 수 있는 자원봉사가
     될 수 있도록 동기부여를 하고 싶었지만 노파심이었나 싶을 정도로 열심인 모습에 감동했다"고 전했다.

     원주투데이 기사 中


  목록보기